관리 메뉴

* Zigeuner's whisper

공연을 즐기는 것에 대하여 본문

좋아요

공연을 즐기는 것에 대하여

네르 2012.07.01 14:21



이승환 회고전

장소
숙명아트센터 씨어터S
출연
이승환
기간
2012.06.22(금) ~ 2012.07.01(일)
가격
일반석 99,000원


이승환 회고전에 다녀왔다.

어느새 세 시간이나! 싶을만큼 재미있었고, 한 사람의 팬질을 23년 하는 것도 대단히 역사적인 일이라고(...) 생각하게 되었다. ㅋ


공연장 바깥에는 이승환의 옛사진들이 전시되어 있었다. 

본인 말대로 2집 무렵 아이돌급의 인기를 누리며 책받침이며 사진들이 문구점에 팔렸다고. 나도 그중에 몇장 가지고 있돠. 푸핫.

그중 몇개 공개.


왼쪽은 아마 문구점에서 샀을거고 =ㅂ= 오른쪽은 내 기억엔 친구가 공개방송에서 찍은걸 뽑아서 준걸로 기억한다. 

(사진 더 있는데 못찾겠음)

아, 공연장에 전시되어 있던 사진들은 아래.


 

큭. 촌스러. (클릭하면 커지긴 하지만 아이폰으로 찍은 거라 잘 안 보임)


회고전이라는 기획에 맞게 1집에서 10집 순서로 대표곡과 잘 안 알려진 곡을 적절히 섞어서 불렀다.

개인적으로 완소인 '슬픔에 관하여' 나 '푸념'같은 곡은 셋리스트에 포함되어 있지 않았지만

'나는 나일뿐' '너의 기억'을 오랜만에 들을 수 있어서 좋았던 공연이었다.


취미로 음악하시는 승환옹이 '취미'로 만드신 2곡도 꼭 정식으로 발표해주었음 하는 바람이 있다. (참고로, 가사가 유치발랄함. ㅎ)


그런데, 제목을 저렇게 적은 이유는 


more..









4 Comments
  • 프로필사진 지온 2012.07.02 18:51 신고 저에게도 눈에 익은 사진들이 많아요. 추억 돋네요. 어린왕자 시절의 승환님. 흐흐.
    근데 공연장에서 그런 일 있었으면 마음에 걸려서 공연이 아무리 좋았어도 너무너무 속상했을 거 같아요. 아 정말 공연장에서 왜들 그러셨는지들 -_-;
  • 프로필사진 네르 2012.07.02 21:11 신고 정말 난생처음 본 풍경이라 깜짝 놀랐어요.
    뭐 그래도 공연은 충분히 즐겼어요.

    그나저나 이승환이 목요일에 빠데이라는 5시간정도의 공연을 하고 그 다음날 후두염이 와서
    갑작스레 공연 취소를 했더라구요.
    덕분에 금요일 공연 예매한 사람들이 멘붕에 빠지는 사태가...
    드팩 사이트에 서운함을 토로하는 글이 늘자
    승환이 자숙하겠다며 대전공연 끝나면 어떤 공연도 안하겠다는 글이 올라왔고,
    뒤이어 다른 팬들이 서운하다고 했던 팬들한테 이제 속시원하냐는 원망섞인 글을 올리기 시작;;;

    팬덤이란 오묘합니다.
    이승환의 마인드도 참 오묘하지요.
    자숙하고...반성했으면 공연을 더 해야 정상아닌가? 못본 사람을 위해서..?
    전 그런 생각을 잠깐 했습니다용. ^^;
  • 프로필사진 지온 2012.07.02 22:00 신고 공연 당일에 공연 취소했다는 기사를 보고 웬일인가 했더니 팬들 사이에서는 또 그런 일이 있었군요. 드팩 트위터에는 전혀 언급이 없어서 공연 취소 있는지도 몰랐어요.
    그러게요. 자숙하겠다고 공연 안 하겠다고 하는 건 좀...
  • 프로필사진 네르 2012.07.02 22:31 신고 가끔 보면 이승환은 얼굴만 동안인게 아니라 멘탈도 어린아이스러울 때가 있는듯해요.
    직장인이 몸 아파서 회사에 갑작스레 못간다고 말하고는 반성한다고 영영 안나가는 사람 없잖아요.
    거참.
    앞으로는 공연을 무리해서 진행하지 않고, 몸관리도 잘해서
    양질의 공연을 계속 보여주겠다! 이렇게 말하면
    응원이라도 해줄텐데.

    저도 팬질 오래 한 사람이지만,
    저런 모습 보일 땐 쉴드쳐줄 수가 없어요.
댓글쓰기 폼